포항 농산물, 두바'UAE' 첫 수출

22일 흥해서 쌀·시래기 12톤 상차, 중동 수출 교두보 마련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2/24 [14:28]

[다경뉴스=백두산기자] 포항시는 22일 북구 흥해읍 소재 대풍영농조합법인 미곡처리장에서 상차식을 갖고 포항 농산물의 첫 중동(UAE) 수출을 알렸다.

 

▲ 포항 농산물, 열사의 땅 두바이(UAE) 첫 수출     © 백두산기자

 

이번에 수출되는 농산물은 쌀 12톤, 무청 시래기 0.1톤으로 비교적 적은 양이지만 포항에서 생산된 농산물 중 최초로 중동 수출 길을 열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최근 포항시는 해외 홍보판촉, 바이어 상담회 등 적극적인 수출 마케팅을 펼치고 있으며 수출지원, 농업인 교육을 통해 지역 농․특산물의 수출자생력 및 해외판로 확보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오주훈 포항시 농식품유통과장은 “이번 첫 수출로 중동 수출 교두보가 마련된 만큼 내수시장의 안정과 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사과, 김치, 버섯, 한과 등 다양한 농산물과 가공식품 수출로 연계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