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도시재생뉴딜 현장지원센터 개소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3/12 [22:58]

[다경뉴스=백두산기자] 군위군(군수 김영만)은 12일 군위전통시장 직소민원실에서 주민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개소식     © 백두산기자
▲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개소식     © 백두산기자

 

이날 개소식에는 도시재생사업의 방향과 주민협의체 운영을 총지휘하는 총괄코디네이터와 사업지원활동가도 위촉되어 주민 주도의 도시재생 사업 추진을 위한 주민역량 강화와 현장 거점공간으로의 역할을 수행함과 동시에 현재 계획 중인 활성화계획 수립에 주민들의 숙원사업을 적극적으로 반영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한편, 군위군 도시재생은 쇠퇴하는 지역의 지속가능한 부활을 위한 첫 사업으로 약 147,000㎡에 사업지역에 노후공공청사 복합화를 거점으로 건강문화센터, 사회적경제센터, 군위시장 활력회복사업 등으로 일반근린형 공모를 위한 활성화계획을 수립중에 있다.

 

군위군 관계자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민선7기 공약사업이자 쇠퇴하는 군위읍을 살리는 최적을 방안으로, 이번 현장지원센터 개소로 사업선정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