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중앙동⇔울산 삼산동 자매결연 협약 체결

이광수기자 | 기사입력 2019/04/03 [19:53]

[다경뉴스=이광수 기자] 영천시 중앙동(동장 김병열)과 울산 남구 삼산동(동장 최진홍)은 3일 삼산동행정복지센터에서 지역 구·시의원, 자생단체장, 주민자치위원 등 60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매결연 협약식을 개최했다.

 

▲ 영천 중앙동⇔울산 삼산동 자매결연 협약 체결     © 이광수기자
▲ 영천 중앙동⇔울산 삼산동 자매결연 협약식     © 이광수기자

 

지난 1월 영천시와 울산 남구청이 우호교류 협약 체결 후 첫 행정복지센터 간 자매결연 체결로, 두 기관은 문화, 관광, 축제, 농특산물 판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교류를 증진하고 지역 간 상생발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 영천 중앙동⇔울산 삼산동 자매결연 협약 체결     © 이광수기자

 

앞으로 두 기관은 주민자치위원회 간 상호방문을 시작으로 주민자치운영 벤치마킹, 문화·관광지 방문, 지역축제참여, 농촌체험활동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 영천 중앙동⇔울산 삼산동 자매결연 협약 체결     © 이광수기자
▲ 영천 중앙동⇔울산 삼산동 자매결연 협약 체결     © 이광수기자

 

김병열 중앙동장은 “행정, 문화, 교통의 중심 삼산동과 선도적으로 자매결연을 맺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오늘 협약을 계기로 실질적인 상호교류 증진이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