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신임경찰관 16명 가슴 설레는 새 출발

「구조 ․ 안전 중심」국민을 위한 해양경찰관이 될 것을 다짐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4/08 [12:21]

[다경뉴스=백두산 기자]울진해양경찰서는 4월 8일 경찰서 3층 회의실에서 236기 신임경찰관 16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입 신고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 사진설명=울진해경, 신임경찰관 16명 가슴 설레는 새 출발     © 백두산 기자

 

이번 236기 신임경찰관은 여수 해양경찰교육원에서 6개월간의 신임경찰 교육과정을 이수하고,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3개월 동안의 관서실습을 통해 경비함정·파출소 등 다양한 현장을 경험하고, 정식발령을 받아 일선 현장부서에 배치된다.

 

신고식에 참석한 김OO(23세) 순경은 “첫 출발하는 날 서장님께서 손수 꽃다발을 건내주시며 격려하여 주시니 마음의 안정이 된다. 실습기간 동안 경비함정·파출소에서 선배들로부터 다양한 실무 업무를 배웠고, 이를 토대로 동해바다에서 구조․안전을 책임지는「국민을 위한 해양경찰관」으로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경순 서장은 이날 전입식에서 “수많은 경쟁자들을 제치고 시험에 합격해, 힘든 교육을 수료하고 해양경찰 가족이 된 신임 경찰관들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국민을 존중하고 항상 섬기며 조직에 꼭 필요한 경찰관이 되어 줄 것”을 당부하며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