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엑스포공원서 오는 21일 전국사진촬영대회

경주엑스포의 비경을 찍어주세요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4/18 [01:45]

사진작가협 경주지부 주최, 400여명 참가.. 당선작 6~7월 전시

 

▲ 오는 21일 제29회 서라벌전국사진촬영대회가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경주타워 모습 © 백두산기자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천년고도 경주의 아름다움을 앵글에 담는 ‘서라벌전국사진촬영대회’가 올해는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을 배경으로 개최된다.

 

(재)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오는 21일 오전 10시부터 경주엑스포공원 일원에서 한국사진작가협회 경주지부가 주최하는 제29회 서라벌전국사진대회가 열린다고 밝혔다.

 

서라벌전국사진촬영대회는 경주 교촌한옥마을, 월성, 통일전 등 신라의 역사와 문화가 숨 쉬고 있는 경주를 배경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올해도 국내외 사진 동호인 40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 오는 21일 제29회 서라벌전국사진촬영대회가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경주엑스포공원 내 연지     © 백두산기자

 

문화엑스포는 전국의 사진동호인에게 경주엑스포를 홍보하고 엑스포공원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이번 대회 장소를 유치했다. 참가자들은 경주타워, 솔거미술관, 엑스포 기념관 등 주요 시설물과 전시관, 엑스포 공원의 빼어난 경관을 카메라에 담게 된다.

 

이번 대회는 전국의 사진동호인 누구나 현장접수를 통해 참가할 수 있으며 최고상인 금상은 경북도지사 상장과 상금 200만원이 수여된다.

 

▲ 오는 21일 제29회 서라벌전국사진촬영대회가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경주엑스포기념관© 백두산기자

 

류희림 문화재단 사무총장은 “경주엑스포공원은 벚꽃엔딩 후 신록이 짙어가고 형형색색의 튤립과 철쭉이 피어나 화사한 빛을 더하고 있다”며 “신라와 경주의 역사․문화가 서린 경주세계문화엑스포의 진면목이 사진 동호인 여러분의 손에서 생명력 있는 작품으로 새롭게 태어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 심사결과는 5월 25일 경주예술의전당에서 공개심사를 거쳐 한국사진작가협회 홈페이지(www.pask.net)에 발표한다. 당선작들은 6월 22일부터 7일간 경주 서라벌문화회관에서 전시된다. 오는 7월 중 경주엑스포 문화센터에도 전시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한국사진작가협회 경주지부(010-3524-0092)로 문의하면 된다.

 

▲ 오는 21일 제29회 서라벌전국사진촬영대회가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경주엑스포공원 야경 © 백두산기자
▲ 오는 21일 제29회 서라벌전국사진촬영대회가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경주타워 모습© 백두산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