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여성정책개발원, “도민과 함께하는 양성평등 모니터링단 양성교육”

최계희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13:52]

[만들다경뉴스=최계희기자] 최미화 경북여성정책개발원장은 양성평등 전반의 폭넓은 이해를 바탕으로 도민 소통활동을 더욱 활발하게  이어 나가고자 5월 11일을 시작으로 양성평등 도민 모니터링단 양성교육을 실시한다.

 

▲     © 최계희기자

 

이번 교육은 총 5회, 20시간으로 구성되었으며, ▲ 1회차 교육은 양성평등정책을 이해하기 위한 성인지 감수성과 양성평등사회 및 문화 ▲ 2회차 교육은 성인지 예산제도 ▲ 3회차 교육은 성별영향평가제도 ▲ 4회차 교육은 미디어 모니터링 실제 ▲ 5회차 교육은 정부홍보물 모니터링 실제에 대하여 실시된다.

 

모니터링단 양성교육 과정을 80%이상(16시간 이상) 이수하면 경북여성정책개발원이 발급하는 수료증이 수여되며, 이후 본격적으로 모니터링 활동을 시작한다. 올해는 경북여성정책개발원 내 양성평등지원센터에서 실시하는 지역미디어와 홍보물에 대해 집중 모니터링을 실시하며, 향후 여성친화환경관련사업, 도시재생뉴딜사업 등 경북에서 추진하는 양성평등정책 전반에 대한 모니터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모니터링은 경상북도의 각종 정책 및 프로그램 등에 대하여 성인지 관점으로 점검하고 피드백하는 과정을 통해 도민참여를 확대하며, 지역사회에 거주하는 모든 도민들이 성별, 연령, 소득 등과 무관하게 지역사회 환경을 안전하고 자유롭게 향유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에 양성된 모니터링단은 양성평등관련 모니터링활동 뿐 아니라 향후 경북여성정책개발원에서 실시하는 사회적 협동조합교육, 양성평등교육강사 양성과정, 양성평등 관련 각종 사업 등에도 지속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최미화 원장은 “젠더거버넌스 구축을 통한 양성평등정책의 실효성 강화와 도민이 체감하는 정책을 구현하는 것이 최대의 과제”라며 “여성과 가족이 살기 좋은 양성평등한 경북을 만들기 위해 도민 모니터링단이 많은 활동을 해주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세상의 중요한 업적 중 대부분은, 희망이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도 끊임없이 도전한 사람들이 이룬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