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지역 결선’성황리에 개최

열띤 경쟁 속에 ‘차세대 트롯왕’ 탄생, ‘강재수(대구)’ 대상 수상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5/26 [19:50]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사)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구미지회(회장 장연덕)가 주최하고, 구미시(시장 장세용),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 등이 후원하는 ‘제11회 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대구․경북 결선’이 국회의원, 시․도의원 및 시민 3,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 5월 25일, 저녁 7시, 구미 금오산 대주차장 특설무대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 [문화예술과]‘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지역 결선’성황리에 개최     © 백두산기자

 

제11회를 맞은 이번 대회는 재능있는 젊은 신인가수의 등용문이자 시민과 함께하는 대중연예예술행사로, 전국 6개 지역 권역 결선을 거쳐 12월에 최종 본선무대가 개최될 예정이다. 한편 지난 9회 대회부터 3년 연속으로 구미시에서 대구․경북 권역 결선대회를 개최해오고 있다.

 

지역 예선 합격자 13명이 참가해 차세대 트롯왕에 도전했으며, 경연과 더불어 인기가수 태진아, 현숙, 김상희 등 국내 정상급 트로트 가수가 출연하여 많은 시민들에게 흥겨운 트로트 무대를 선사했다.

 

▲ [문화예술과]‘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지역 결선’성황리에 개최     © 백두산기자

 

이번 대회 대상에는 ‘천상재회’를 부른 대구출신의 강재수씨가 수상했으며,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50만원과 가수 인증서, 그리고 연말 본선에 참가 티켓이 주어졌다.

 

한편, ‘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는 트로트에 대한 관심을 높여, 대중가요의 보급과 신인가수 발굴을 위한 무대로 사단법인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및 지역별 지회에서 매년 개최하고 있다.

 

▲ [문화예술과]‘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지역 결선’성황리에 개최     © 백두산기자
▲ [문화예술과]‘대한민국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지역 결선’성황리에 개최     © 백두산기자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