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포항시장, 불빛축제 현장점검

사소한 문제점도 지나치지 않고 안전사고 예방에 행정력 총력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5/29 [20:41]

[다경뉴스=백두산 기자]이강덕 포항시장은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개최되는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의 성공개최를 위해 29일 막바지 작업이 한창인 축제현장을 찾아 사전점검을 실시했다.

 

▲ 사진설명=이강덕 포항시장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현장점검     © 백두산 기자

 

이 시장은 시 관련부서장, 유관기관 및 단체와 함께 주요행사가 열리는 형산강체육공원 전체와 불빛 퍼레이드가 개최되는 포항운하 일원을 방문하여 행사장 배치현황, 메인무대 및 행사장 부스 설치 현황 등을 살폈고, 관광객의 불편사항은 없는지 위험 및 지장물이 없는지 등을 자세히 점검하며 문제점이 있는 곳은 사전조치 되도록 관련 부서장에게 지시했다.

 

특히, 임시주차장이 축제현장에서 떨어져 있는 관계로 찾아오는 관광객이 불편함이 없도록 안내 체계를 확실히 구축하고, 메인 불꽃축제가 열리는 날은 임시주차장과 축제장을 연결하는 무료 셔틀버스 시범운영도 적극 홍보하여 관광객 편의증진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을 주문했다.

 

▲ 사진설명=이강덕 포항시장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현장점검     © 백두산 기자

 

아울러, 메인무대, 체험부스, 판매부스, 먹거리부스 등 전반적인 행사 시설물을 점검하면서 기상 상황에 따른 불꽃연출의 문제점과 강변 안전, 전기시설 등 여러 가지 돌발 상황에 대한 철저한 대비책과 강변주변에 많은 인파가 몰려 추락 등의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펜스를 튼튼히 설치하고 안전요원을 배치하여 운영하도록 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사소하게 여기고 지나친 문제점이 나중에는 큰 사고를 일으킬 수 있다.”며 “축제장 전역을 세심히 살펴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이 최우선 되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이강덕 포항시장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현장점검     © 백두산 기자
▲ 사진설명=이강덕 포항시장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현장점검     ©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