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호 섬마을 청보리 축제

6월의 초록빛 햇살에 청보리 내음을 맡으며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6/03 [23:09]

[다경뉴스=백두산 기자]안동호의 6월은 초록빛으로 눈부시다. 제2회 안동호 섬마을 청보리 축제가 6월 1일 시작해 9일까지 계속된다.

 

▲ 사진설명=제2회 안동호 섬마을 청보리 축제     © 백두산 기자

 

안동섬촌영농조합법인은 안동시 도산면 의촌리 경관단지에서 26ha의 청보리밭을 조성했다. 청보리밭 축제가 열리는 곳은 지난 30여 년간 낙동강 상류 수변 지역임에도 불구하고 경작이 이뤄져 농약에 의한 부영양화 등 심각한 환경오염 문제를 가지고 있던 곳이었다.

 

그러나 지난해 안동시·한국수자원공사 안동권지사·안동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안동 상공회의소·의촌리 마을주민이 함께 노력해 친환경 경관 단지를 조성했고, 당시 전국에서 4일간 4만여 명이 방문해 관광 명소로서의 가능성은 입증했다. 이를 기반으로 한 올해 축제는 의촌리 마을주민 주관으로 열려 더욱더 의미가 있다.

 

▲ 사진설명=제2회 안동호 섬마을 청보리 축제     © 백두산 기자
▲ 사진설명=제2회 안동호 섬마을 청보리 축제     © 백두산 기자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