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한국에너지재단, 업무협약 체결

3년간 저소득층 900가구 선정, 18억 예산으로 단열, 창호 등 에너지효율사업 추진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6/05 [21:43]

[다경뉴스=백두산 기자]영덕군은 6월 5일 한국에너지재단과 저소득가구 에너지사용환경 개선을 위한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사진설명=영덕군-한국에너지재단,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지원 업무협약 체결     © 백두산 기자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은 한국에너지재단이 산업통상자원부의 위탁을 받아 전담하여 추진한다. 주된 사업 내용은 에너지취약 저소득가구에 대한 벽체 단열공사, 노후 된 창호·보일러 교체, 에어컨 설치 등이다. 이는 저소득층의 냉·난방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추진되며 비용은 전액 국비로 지원된다.

 

영덕군은 경북도내 시·군 중 3번째로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향후 3년간 약 18억 가량의 예산이 투입되며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기타 저소득가구 등 총 900가구를 선정하여 에너지효율개선 주거환경개선사업(가구당 최대 300만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2019년 사업은 7월말 까지 읍·면사무소에서 신청을 받고 나서 현지조사를 거쳐 대상자를 선정한다. 이후 한국에너지재단은 시공업체를 통하여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들어간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정규식 영덕부군수는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지원 협약을 맺게 된 것을 환영하고 이번 협약을 통하여 우리군 저소득가구의 에너지 효율 개선과 더불어 삶의 질이 더욱 향상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영덕군-한국에너지재단,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전략지원 업무협약 체결     ©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