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2021 경북도민체육대회 개최지로 최종 ‘선정’

남도국 | 기사입력 2019/06/12 [08:34]

[다경뉴스=남도국기자] 울진군은 지난 10일 경북도체육회 제20차 이사회를 통해 2021년 열리는 제59회 경북도민체육대회 개최지로 최종 선정됐다.

 

▲ 강석호 의원(자유한국당, 영양·영덕·봉화·울진)     ©남도국기자

 

울진군은 충분한 숙박시설과 체육시설 인프라·대규모 체육대회 운영역량·미세먼지 없는 청정 환경 등 인프라 부분에서 높은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정부 탈원전 정책으로 인해 소외된 울진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회 개최 필요성이 부각되었다.

 

이번 체육대회 개최지 유치를 위해 울진군민, 울진군, 그리고 강석호 국회의원이 함께 발 벗고 나섰다.

 

강석호 의원은 “지역 주민들이 한마음으로 유치에 큰 노력을 기울였는데, 그 노력이 결실로 이어져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이번 체전 유치를 계기로 지역 경제도 살리고 지역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어 강 의원은 “도민체전의 가장 큰 의미는 도민 화합”이라며 “도민 화합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울진군은 지난 2011년 제49회 경북도민체육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으며, 경북도내 군지역에서 유일하게 도민체전 2회 유치의 역사를 새겼다.

성공한 사람이 되려고 하지 마십시오, 가치 있는 사람이 되도록 하십시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강석호 국회의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