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보건소, 찾아가는 무료 결핵 검진 실시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6/12 [22:07]

[다경뉴스=백두산기자] 봉화군보건소는 집단결핵 발생률이 높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결핵예방과 조기발견·퇴치를 위해 6월 10일부터 14일까지 관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무료 이동검진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결핵 발생률 1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BCG 접종 후 면역력이 저하되는 시기 인 15~19세 학생의 결핵 환자가 급격히 발생하고 있다.

 

이에 관내 중·고등학생 656명을 대상으로 대한결핵협회 대구·경북지부의 협조로 이동검진차량이 직접 학교를 방문해 흉부 X-선 촬영을 실시하고, 검진 후 유소견자의 경우 보건소에서 객담검사 등 2차 검진을 무료로 실시하고 있으며 결핵에 대한 올바른 정보제공을 위한 결핵홍보 리플릿도 배부한다.

 

봉화군 관계자는 "결핵은 조기에 진단하고 치료하면 대부분 완치되므로 2주 이상의 기침, 발열, 체중감소 같은 결핵 의심 증상이 지속되면 결핵검진을 반드시 받을 것"을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