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금강송에코리움 개관.. 국내 최초 금강송을 통한 힐링 ·휴양 단지

울진 금강송 숲, 건강한 여행의 첫걸음이 되다!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6/18 [00:37]

- 금강송을 통한 휴식의 새로운 방향 제시 

 

▲  울진 금강송 숲, 건강한 여행의 첫걸음이 되다!'금강송에코리움'개관    ©백두산 기자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친절 울진군은 지난 17일 '금강송에코리움' 개관식을 가졌다. 
 
이날 개관식은 경상북도 도지사를 비롯하여 국회의원, 울진군수, 위탁운영사 코오롱LSI 관계자 및 남부지방산림청장, 군의회 의장 및 의원, 도의원, 국유림관리소장, 자매결연도시, 대한트레킹협회, 환경단체, 관내 기관단체장 등 200여명이 참석해 성황리에 진행 되었다.

 

금강송에코리움은 울진 금강송을 테마로 한 체류형 산림휴양시설로 금강송테마전시관, 황토질찜방, 유르트를 비롯해 150여명의 숙식이 가능한 시설을 갖추고 숲을 통한 쉼과 여유 그리고 치유라는 콘셉트로 프로그램을 운영, 복잡한 도시에서 느낄 수 없는 휴식을 가질 수 있는 시설이다.

 

금강송에코리움은 울진금강소나무를 소재로 한 치유와 체험위주의 산림생태휴양을 테마로 2011년 문화관광부 3대 문화권 문화․생태관광기반사업에 선정되어, 금강송면 소광리(솔평지) 일원에 총사업비 421억원을 투입하여 사업면적 약166천평방미터(5만평)의 규모로 체류형 산림휴양시설을 조성하였다.

 

주요 시설로는 금강소나무의 우수성과 이해를 돕기 위한 금강송테마전시관, 체험객의 안내 및 각종 체험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금강송치유센터 그리고 체험객의 편의를 위한 수련(숙소)동과 황토찜질방, 유르트, 금강소나무의 정기를 받을 수 있는 금강송숲탐방로가 있다.
 
프로그램으로는 금강송숲길 트레킹(1시간코스)체험, DIY만들기 체험, 요가, 차훈명상 등이 운영될 예정으로 특히, 차훈명상, 요가프로그램 등을 통하여 단순히 먹고, 자는 일상에서 벗어나 심신을 치유하고 회복하는 새로운 삶의 휴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금강송테마전시관을 제외한 시설들은 40여년의 서비스 노하우를 보유하고 서울 , 경주 부산에 호텔과 프리미엄 리조트 4곳을 운영 중인  레저·부동산 종합서비스 전문기업 코오롱LSI에서  위탁 운영하게 된다.

 

운영을 맡은 코오롱LSI 관계자는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마무리 작업 후 7월부터 본격 운영할 예정” 이라며 “풍부한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휴식은 물론 삶의 새로운 가치를 발견할 수 있는 힐링 명소로 만들어갈 계획” 이라고 전했다.

 

전찬걸 군수는 “동해선(포항∼삼척) 철도건설, 국도36호선 직선화도로 개통, 왕피천 주변 관광자원화 조성, 국립해양과학교육관 건립과 더불어 금강송에코리움과 연계하여 관광활성화를 도모함으로써 지역경제 발전에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울진 금강송 숲, 건강한 여행의 첫걸음이 되다!'금강송에코리움'개관     © 백두산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