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의 도약! 도민체전 유치에 이어 스마트축산 ICT 한우단지 시범조성사업 국비 공모 선정

스마트 축산 단지로 축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7/01 [17:03]

- 근남면 진복리 일원에 16ha, 총 2,600두 규모 조성 예정 

 

▲ 2021년 도민체전 유치에 이어 스마트축산 ICT 한우단지 시범조성사업 국비 공모 선정(근남면 진복리 사업예정지 위성사진)     © 백두산기자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친절 울진군은 지난 6월 10일 제 59회 도민체전 2021년 개최지로 선정된데 이어, 올해부터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시범사업으로 추진하는 스마트 축산단지 중 한우단지 조성지역으로 최종 선정되었다.

 

울진군은 축산의 분뇨․악취, 질병 문제를 해결하고 미래 지향적인 축산 발전모델을 제시하고자, 지난해 축산관련단체 간담회를 시작으로, 관내 공모를 실시하여 4개소(울진읍, 근남면, 북면, 매화면)를 접수했다.

 

이후, 신청부지 4개소에 대한 한우단지 부지선정위원회를 통해 우선순위를 선정하고, 사업부지 타당성 및 기본구상용역을 수행하여 근남면 진복리 일원을 농식품부 공모사업에 신청, 최종 시범사업 조성지역으로 선정되었다.
 
이번에 시범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울진군 근남면 진복리 일원에는 2022년까지 부지 평탄화 및 도로, 용수, 전기 등의 기반시설 조성 ,관제 및 교육센터, 축사시설 입주에 총 171억원(국비 62.5, 도비 9.75, 군비 22.75 자부담 76)의 사업비가 소요될 예정이다.

 

스마트 축산 ICT 한우단지는 16ha의 부지에 한우농가 100두 규모 26농가, 총 2,600두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며 ICT 기술을 접목하여 그동안 악취와 분뇨, 질병 등 기피산업으로 인식되었던 축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지속가능한 성장산업으로 전환시켜 나갈 예정이다.
 
전찬걸 군수는 “도민체전 개최를 통해 스포츠 울진으로, 한우단지 조성으로 청청축산의 선진지로 도약할 기회”라며 “한우단지를 울진군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관광사업과도 연계하여 청정축산을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백두산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