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마스크 유럽 팬심 사로잡은 'MASC European Tour' 성료

그룹 마스크(MASC)의 해외에서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

최재국기자 | 기사입력 2019/07/06 [09:09]

최근 남미와 유럽에서꾸준한 인기를 모으고 있는 아이돌 그룹 마스크(MASC)가 지난 5월  

남미투어에 이어 지난 6월 20일부터 7월 1 일까지 폴란드 체코 노르웨이 영국 프랑스 독일 등  

 

▲ 마스크 유럽     © 최재국기자

 

[다경뉴스=최재국기자] 6개국에서 첫번째 투어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투어는 작년부터 업텐션,빅원,알파벳,비에이,남태현의 사우스클럽,세븐어클락등에 유럽 투어를 진행한 유럽투어 전문 회사인 BEYOND ENT로부터 수차례 러브콜을 받아오다 최근에야 성사된 것. 

 

▲ 마스크 유럽     © 남도국기자

 

바르샤바를 시작으로 프라하,오슬로,런던,파리,쾰른까지 매 공연마다 KPOP 팬들이 몰려 성황리에 공연을 마쳤으며 매 공연마다 마스크의 대표 곡인 낯설어(Strange), 숨도못쉬겠다(I can't breathe), Tina (티나), 정주행(RunToYou), 등과 최근에 발표한 신곡 MASCHERA까지 관객 전원에 따라 따라 부르며 마스크 멤버들에게 잊지 못할 감동을 선사하기도 했다. 

 

또한 한류 K-pop의 불모지로 여겨졌던 노르웨이에서도 마스크(MASC) 열풍은 거셌다.  

 

▲ 마스크 유럽     © 남도국기자

 

KPOP 가수로는 두번째로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단독 공연을 펼친 마스크는 노르웨이 팬들에 뜨거운 환호와 응원속에 공연을 진행하였고,팬들 중 일부는 마스크 멤버들의 캐리컬쳐까지 그려들고 응원에 나서 젊은 팬들로부터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이에 마스크 멤버들은 예정시간보다 20여분 더 할애해 팬들에 환호에 화답하기도 했다. 

 

오슬로는 전세계에서 가장 물가가 비싼 도시로 한류 K-pop팬들이 그리 많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쉽게 공연을 기획할 수 없는 상황.현지 언론사 관계자조차K-pop팬들의 규모가 100여명 정도일거라고 예상했던 나라다.  이런 오슬로에서 마스크가 200명의 관객을 모으며 티켓을 매진 시켰다는 것은 놀라운 결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마스크의 유럽 투어를 기획한 BEYOND ENT 김 성광 대표는 "그동안 여러 차례 K팝 공연을 기획하고 진행 했었지만 이렇게 팬들이 열광적인 모습을 보인 것은 처음"이라며 "마스크의 세심한 팬서비스와 마스크만의 강렬한 퍼포먼스가 이곳 노르웨이를 비롯한 유럽 젊은이들을 흥분시키는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저희 회사는 지난 4월 KPOP 공연이 진출하지 않은 북아프리카의 모로코와 노르웨이에 최초로 그룹 세븐어클락, 알파벳과 함께 KPOP 공연을 성사시켰는데 앞으로도 KPOP 공연이 개최된 적이 없는 벨라루스나 에스토니아 알제리등 K-pop의 불모지에 기회가 된다면 섬세한 팬서비스와 역동적일 퍼포먼스를 갖춘 마스크와 함께 진출하고 싶다”며 마스크의 실력과 가치를 높이 평가했다. 

 

한편 공연으로 유럽을 사로잡은 마스크는 지난 3일 귀국했지만 이번 6개국에서 제외됐던 유럽의 다른 나라에서 공연 요청이 쇄도하고 있어 앞으로 마스크의 해외 활동에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 마스크유럽투어     © 남도국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예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