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관광휴양지구조성사업”투자계획 보고회 개최

남도국기자 | 기사입력 2019/07/11 [14:42]

[다경뉴스=남도국 기자]“화북면 입석리 일원”민간제안『관광휴양지구조성사업』투자계획 보고회가 7월 11일 상주시청 소회의실에서 개최됐다.

 

▲ 사진설명=상주시“화북면 입석리일원”민간제안,“관광휴양지구조성사업”투자계획 보고회 개최     © 남도국 기자

 

사업내용은 대순진리회성주회 관련기관인 학교법인대진교육재단에서 상주시 화북면 입석리 일원 297,400㎡의 부지에 대규모 관광휴양지구 조성을 위해 숙박시설인 호텔, 콘도, 펜션등과, 식물원, 동물원, 박물관등을 사업비 1,186억원를 투자하여관광휴양형지구단위계획으로 추진한다는 것이다.

 

이번 설명회에는 중원대학교 김두년 총장, 대진교육재단 변준호사무국장, 대순진리회성주회 사업총괄책임자인 한정만 선감 및 용역회사등이 참석하여 사업개요, 입지현황 및 사업효과 등을 설명했다. 상주시에서는 시장, 부시장, 국장 및 관련 실과장과 팀장이 참석하여 사업추진설명에 따른 질의응답이 있었다.

 

▲ 사진설명=상주시“화북면 입석리일원”민간제안“관광휴양지구조성사업”투자계획 보고회 개최     © 남도국 기자

 

황천모 상주시장은 “국가적으로 경제가 대단히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민간업체가 와서 상주에 투자한다고 하는데 공무원들이 너무 소극적이다. 늘 강조하지만 ‘센티에서 미터’로 확대할 수 있는 좀더 적극적이고 창의적인 사고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중원대학 등 많은 학생과 임직원들에게 상주의 쌀, 곶감, 한우 등 우수농특산물이 판매될 수 있는 방안도 찾고 경상북도에서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경북관광 신르네상스 plan’ 사업과도 연계될 수 있도록 경상북도의 관광기반시설 확대지원과도 연계하는 등 적극적인 검토”를 강조하며 말했다.

 

▲ 사진설명=상주시“화북면 입석리일원”민간제안“관광휴양지구조성사업”투자계획 보고회 개최     © 남도국 기자
성공한 사람이 되려고 하지 마십시오, 가치 있는 사람이 되도록 하십시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