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관광홍보요원은 바로 나

‘관내 투어 고령알기 사업’실시

손윤수기자 | 기사입력 2019/07/18 [03:08]

[다경뉴스=손윤수 기자]고령군과 사)고령군관광협의회은 관내 고령군관광협의회 소속회원, 각종 사회단체 구성원,공무원, 학생 등 지역민들에게7월 17일부터 11월 6일까지 총 5회에 걸쳐 ‘관내투어 고령알기사업’을 실시한다.

 

▲ 사진설명=고령관광홍보요원은 바로 나, ‘관내 투어 고령알기 사업’실시     © 손윤수 기자

 

이 사업의 목적은 우리 지역의 주민들에게 관광자원을 실질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자연스럽게 관광홍보요원으로서의 역할을할 수 있게 하고, 나아가 관광수용태세 개선을 이끌어내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이번 1차 사업의 대상은 고령관광에서 가장 중요하다고 볼 수 있는 농촌관광관련단체(귀농귀촌인단체,다끼주민공동체, 생생팜, 고령군 농촌관광협력단 등)이며, 사)고령군 관광협의회 이희도 전무가 고령 관광의 기반이 되고 있는 ‘지역관광추진조직(DMO)과 고령관광활성화’를 주제로 관광분야에 있어서의 오랜 경험과 해박한지식을 바탕으로 강의를 했다.

 

또한, 최근 많은 관광객이 찾고 있는 가야문화거점지인 대가야생활촌, 대가야체험캠프등 관내관광지를 둘러보며 관광 인프라 및 관광 정책에 대한 토론도 진행했다.

 

이날 한 참석자는 “최근 우리 군이 계속적으로 대내외적으로 홍보가 되고 있고,관광도시로 발전하고 있다는 것이 체감된다.귀농 후, 오늘 고령에 대해서 잘 알게 됐고 스스로 고령관광 홍보대사라고 생각하며, 그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 나아가 고령농촌관광발전에 일조를 하여 관광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굳은의지를 비쳤다.

 

▲ 사진설명=고령관광홍보요원은 바로 나, ‘관내 투어 고령알기 사업’실시     © 손윤수 기자
▲ 사진설명=고령관광홍보요원은 바로 나, ‘관내 투어 고령알기 사업’실시     © 손윤수 기자
가슴으로 읽고 눈으로 담는 낡고삭은 사진쟁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