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훈, 일본TV소개..'한국가수로서 실력 인정받아'

이광수기자 | 기사입력 2019/07/18 [04:04]

[다경뉴스=이광수기자] 일본TV채널 BBC에 '유상의 비오코 컴퍼니' 라는 프로그램에서 한류가수들을 소개하는 코너가 있었다. 이날 프로그램에서 여러 그룹이 소개가 된 후 일본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솔로가수는 신성훈이 1위에 이름을 당당히 올렸다.

▲ 배우 신성훈     © 이광수기자

 

신성훈2007년 처음 일본으로 건너가 일본에서 라이브클럽에서 공연하던중 한 음반제작 프로덕션  대표에 눈에 띄여 가수로 데뷔한 바 있다.

이 후 10년이 흘렀다. 신성훈은 자신을 일본에서 가수로 데뷔시켜준 회사와 손잡고 2년전 부터 일본활동 복귀했으나 상당히 성공적이였다.

타이틀곡이였던 '이토시아나타' '다카라노 탄조오' 무려 두 곡 씨이나 오리콘차트에 이름을 올렸다.

이때부터 신성훈 '중고신인가수'에서 '한류가수'로 불리기 시작했다. 신성훈 앞으로의 소감도 전했다 '일본 최고의 1위 톱가수 '요네즈켄시'가 롤모델이다. 요네즈켄시 처럼 음악을 정말 잘하는 가수가 되는 게 목표다.

이광수기자

낡은 외투를 그냥 입고 새 책을 사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예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