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한의대, 산림비즈니스 전문가 양성

30세 이상 성인과 특성화고 재직자 대상으로 성인학습 교육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8/13 [23:16]

“제2 인생을 산림치유사 등으로 이어줍니다.”

 

[다경뉴스=백두산기자] 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가 고등학교를 마치고 대학을 나오지 못한 성인을 대상으로 웰빙시대 숲 관련 일을 할 수 있는 산림비즈니스 전문가를 양성할 계획이다.

 

대구한의대는 지난 4월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으로부터 “2019년 대학 평생교육체제지원사업”에 선정되어 4년간 27억2천만원의 재정지원을 받아 미래라이프융합대학을 설치 운영하고 있다.

 

미래라이프융합대학은 30세 이상의 성인과 특성화고졸 재직자를 대상으로 4개 전공 및 학과를 운영하게 되며 올해 수시입학 전형부터 지원이 가능하다. 

 

본 사업은 성인과 재직자의 특성과 수요를 반영한 유연한 학사운영을 통해 성인학습자들의 학위과정 전공교육을 지원한다. 미래라이프융합대학 내에는 평생교육융합학부 아래 △평생교육복지전공 △평생교육경영전공 △산림비즈니스학과 △메디푸드HMR산업학과 등 2개 전공 2개 학과가 있다. 

 

특히 대구·경북지역에서 유일하게 개설된 산림비즈니스학과는 인간과 산림의 관계를 중심으로 산림치유 전문인력을 양성해 녹색일자리 창출, 숲의 치유기능의 활용과 휴양문화의 정착을 통한 지역 활성화와 함께 치유의 숲 연구와 치유프로그램개발 등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최근에 각광받고 있는 짚라인, 행글라이더 등 어드벤처파크전문가로도 진출할 수 있으며, 산림치유지도사, 숲해설가, 유아숲지도사, 수목치료기술자, 자연생태복원기사 등 국가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 

 

임원현 학과장은 “대학은 산림치유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현장중심의 교과과정 운영과 다양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특화된 산림치유지도사를 배출하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구한의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