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석장학회, 경북대 재학생에게 장학금 2천250만원 전달

최계희기자 | 기사입력 2019/08/23 [22:53]

[다경뉴스=최계희 기자] 효석장학회는 23일 경북대 본관 3층 제1회의실에서 경북대 재학생 15명에게 1인당 150만원씩 총 2천250만원을 장학금으로 전달했다. 

 

▲ 효석장학금 전달     © 최계희 기자

 

효석장학회 장학금은 학교 생활이 성실하고, 학업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의 안정적인 학업 여건 조성을 위해 전달하고 있다.

 

효석장학회를 설립한 고(故) 조운해 전 이사장은 경북대 의과대학의 전신인 대구의과대학을 1950년에 졸업했다. 1994년부터 2006년까지 12년간 경북대 총동창회장직을 맡았으며 경북대 동창회관을 건립하고 경북대학교와 동창회 발전을 위한 기금을 출연했다.

 

특히 모교 후학 양성을 위해 1995년에 사비 13억원을 출연, 재단법인 효석장학회를 설립했다.

 

설립 첫해 학부생 11명에게 장학금 1,100만원을 지급한 이래 학부 및 대학원생 총 1천여명에게 16억여원을 지급해오고 있다. 조운해 전 이사장은 올해 3월 향년 94세로 별세했다.

 

현재 장남인 조동혁 한솔그룹 명예회장이 2017년 3월부터 이사장에 취임해 그 뜻을 이어오고 있다.

최계희기자 ghchoi666@naver.com

세상의 중요한 업적 중 대부분은, 희망이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도 끊임없이 도전한 사람들이 이룬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북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