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제철소, 모의훈련으로 정전대비 만전 기한다

6일 제철소 차원 대규모 합동모의훈련 실시

김은하기자 | 기사입력 2019/09/09 [22:06]
[다경뉴스=김은하 기자]포스코 포항제철소가 6일 제철소 일대 정전에 대비한 비상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 사진설명=포항제철소, 모의훈련으로 정전대비 만전 기한다     © 김은하 기자
 
이번 훈련은 급작스러운 정전 상황을 대비해 실시한 대규모 소내 합동모의훈련으로, 정전 시 막대한 피해가 예상되는 에너지 공급 설비와 제선 지역 설비를 중심으로 유관부서 임직원 24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훈련은 한국전력 등 외부로부터 전기를 공급받는 시스템이 분리되고 자가 발전기도 정지돼 제철소 전 지역이 정전된 최악의 상황을 가정해 실시했다. 비상발전기 가동, 조업 긴급 비상조치, 전력 시스템 복구 등 조기 조업정상화를 위한 훈련이 동시에 진행됐다.

▲ 사진설명=포항제철소, 모의훈련으로 정전대비 만전 기한다     © 김은하 기자
 
정전 시에는 에너지부와 발전부를 비롯해 각 생산부서가 유기적으로 대응해야 하는 만큼, 이번 모의훈련은 부서간의 협조체계를 종합적으로 점검하고 직원들의 비상대응 행동요령을 숙지하는 계기가 됐다는 평이다.
 
제철소 모의훈련을 참관한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은 “예측불허의 정전 상황에선 평상시 비상대응체계 구축과 훈련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여러 부서가 동시에 긴박하고 체계적으로 훈련에 임해 대응했다”고 평가했다.
 
포항제철소는 “앞으로 임직원 개인의 대응역량을 강화하고, 부서간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매년 두차례 비상대응 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사진설명=포항제철소, 모의훈련으로 정전대비 만전 기한다     © 김은하 기자
김은하기자 dinggo0515@naver.com

거짓이 잠깐 통할 수는 있지만 영원히 통할 수는 없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