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올해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366억 48백만원 확보

도 사업비 82억 3백만원, 시·군 사업비 284억 45백만원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19/09/19 [23:17]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경북도는 올해 행정안전부로부터 재난안전을 위한 특별교부세 366억 48백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금년 확보액 중에 도 시행 사업비가 82억 3백만원으로 지방도 917호선 울진구간 동해안 너울성 파도 월파방지시설 보강공사 10억원, 경북도 재난영상정보(cctv) 고도화사업 15억원, 하상 퇴적토 및 유수 지장목 정비사업 15억원, 초등학교 정문 앞 무인단속장비 설치 2억원 등이 있다.
 
시·군 시행 사업비는 284억 45백만원으로 영천시 임고면 제방보강 및 소교량 재가설 17억원, 경주시 오암교 개체공사 8억원, 김천시 조마면 제방 보수·보강사업 8억원 등이 있다.
 
특별교부세 확보를 위해 경북도가 그 동안 도 및 시·군 사업을 적극 발굴하여, 행정안전부를 수차례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과 시급성을 설명하고 설득한 결과물이다. 
 
최웅 경북도 재난안전실장은 “도민의 안전이 가장 중요한 만큼 앞으로도 재난안전에 필요한 국비 예산 외에 특별교부세 확보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백두산 기자(dsb1009@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