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해경, 4시간 동안 해상 표류 스쿠버다이버 1명 구조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19/09/21 [00:04]
[다경뉴스=백두산 기자]포항해양경찰서는 9월 20일 오후 3시28분경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오도리 동방 2.7km 해상에서 스쿠버다이빙을 즐기던 2명 중 1명이 실종, 다이버 1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 사진설명=포항해경, 4시간 동안 해상 표류 스쿠버다이버 1명 구조[포항해경, 표류 스쿠버다이버 수색 장면]  © 백두산 기자

 
포항해경에 의하면 9월20일 오후 2시 13분, 오도리 동방 해상에서 다이빙 동료가 실종된 다이버 1명이 발생했다고 포항해경에 신고했다. 신고자(동료)는 자체 선박을 동원하여 3시간 동안 주변 해상을 수색하였으나 발견하지 못해 해경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신속하게 헬기1대, 경비함정 5척, 구조정 2척, 민간선박 2척 등 구조 세력을 실종 사고 현장으로  급파했다.
 
수색 중 오후 3시 28분(수색 1시간 15분 경과)에 실종된 다이버 1명을 해경 헬기에서 발견하여 항공 구조사를 투입 구조, 경비정으로 인양했다.  4시간 15분 동안 해상에 표류한 스킨스쿠버(다이버) 1명은 건강에 이상이 없었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지난 9월 12일 경주 대본 앞바다에서 스쿠버다이빙을 즐기던 5명이 실종(표류)되어 구조된 사고가 발생한 만큼 수중 레저 활동시 다이빙 안전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포항해경, 4시간 동안 해상 표류 스쿠버다이버 1명 구조[포항해경, 4시간 동안 해상 표류 스쿠버다이버 구조 경비정으로 인양]  © 백두산 기자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백두산 기자(dsb1009@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