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충섭김천시장, 태풍‘타파’대비 긴급대책회의 개최

태풍 북상에 대응하기 위한 비상체제 돌입

나경희기자 | 기사입력 2019/09/21 [10:11]

[김천시=나경희기자]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제17호 태풍‘타파’가 한반도 인근을 지나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20일 오후 시장 주재로 재난협업 부서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태풍 대처 상황 점검 및 조치사항 보고 등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비상체제로 돌입했다.

 

▲ 김천시, 태풍‘타파’대비 긴급대책회의 개최-안전재난과  © 나경희기자

 

▲ 김천시, 태풍‘타파’대비 긴급대책회의 개최-안전재난과  © 나경희기자

 

▲ 김천시, 태풍‘타파’대비 긴급대책회의 개최-안전재난과  © 나경희기자

 

태풍‘타파’는 오키나와 남남서쪽 해상에서 발생하여 북상 중에 있으며 중심기압 990h㎩의 중형급 태풍으로써 22일 오후부터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보됐다.

 

▲ 김천시, 태풍‘타파’대비 긴급대책회의 개최-안전재난과  © 나경희기자

 

이에 김천시는 긴급대책회의를 통해 태풍으로 인한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사전대비와 비상 대응 체계를 점검하고 상황 발생 시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여,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산사태 위험지, 캠핑장, 대형공사장 및 저지대 침수우려지역 등의 안전관리 대책을 강화하고 농작물 및 비닐하우스 등 농·축산 시설물 관리에도 철저를 기해 피해를 최소화 하도록 조치했다.

 

▲ 김천시, 태풍‘타파’대비 긴급대책회의 개최-안전재난과  © 나경희기자

 

▲ 김천시, 태풍‘타파’대비 긴급대책회의 개최-안전재난과  © 나경희기자

 

김충섭 시장은“재해에 취약한 시설물이나 지역에 대한 수시점검을 실시하고 비상근무 태세 강화 등 사전대비에 철저를 기하여 주시기 바란다”며“특히 시민들의 인명피해가 없도록 하고 태풍 링링 내습 시 피해를 입은 농민들이 재피해를 입지 않도록 태풍 대비 주민홍보에 만전을 기해 달라”며 거듭 당부했다.

나경희기자

우리가 존중해야 하는 것은 단순한 삶이 아니라 올바른 삶이다.
나경희 기자(dsb1009@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