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진 시] 매미

염상호기자 | 기사입력 2019/09/28 [20:54]
▲ 시/ 한서진     

매미

 

여유 넘치는 저 실력파 매미라는 가수

발성이 너무 탄탄하다 

 

저 매미는 무보수 이 마을 여름 전담 가수

올 여름에도 변함없이 내 고막을 정화 해 준다

 

가로수 곤충 노래자랑 대회에서 진한 감성으로 

아무도 꺾을 수 없는 저 성대는 득음의 경지.

 

염상호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