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안동소주, 해외 인기몰이 나선다.. 괌, 사이판 상륙

최재국기자 | 기사입력 2019/10/30 [08:02]

[다경뉴스=최재국 기자]  안동시 풍산읍 노리에 있는 명품 안동소주(대표 윤종림)가 10월 30일 오전 10시 참조은 안동소주 16.9%(360㎖) 20피트 두 컨테이너 분량을 괌과 사이판으로 수출한다고 밝혔다.
 

▲ 명품안동소주  © 최재국기자

 

이번에 수출하는 참조은 안동소주는 알코올 도수가 높은 전통 안동소주의 대중화를 위해 내놓은 도수가 낮은 안동소주이다. 국내 전통주 업계 최초로 증류식 소주의 알코올도수를 낮춰 온 명품안동소주는 이미 국내 소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아 왔다.
 

괌과 사이판은 월평균 관광객 수가 수십만 명으로 한국인 관광객 수도 계속 증가 추세를 보여 주류시장도 그만큼 커지고 있다고 한다. 이번 괌과 사이판 수출은 새로운 도전으로 앞으로 전 세계 30개국 수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윤종림 명품안동소주 대표는 “명품안동소주가 전 세계 판매망을 갖고 있는 H-mart를 통해 미주 시장에 진출하게 됨으로써 이제 세계인의 술맛을 사로잡는 발판이 마련됐다. 앞으로 수출 확대를 위한 시도를 다양하게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안동시 관계자는 “수출물류비와 장려금 지원, 포장재 지원, 지리적표시증명표장제 운영 등 다양한 시책으로 지역 전통주의 계승 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재국기자

최재국 기자 (time513@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