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울진 후포 남동쪽 36km 해상 어선 간 충돌

어선 2척 운항 중 충돌, 1척 전복되었으나 인명피해는 없어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19/11/07 [08:42]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울진해양경찰서(서장 최시영)는 7일 새벽 1시경 경북 울진군 후포면 후포항 남동쪽 20해리(약 36km) 해상에서 어선이 충돌해 1척이 전복되었다고 밝혔다. 

 

▲ 울진해경 전경     ©백두산기자

 

울진해경에 따르면 어선 A호(29톤, 승선원 5명)와 어선 B호(7.93톤, 승선원 6명)가 운항 중 충돌하여 어선 B호가 전복 됐으나, 전복 되기전에 어선 A호에 승선원 전원(6명)이 옮겨 타 인명피해는 없다고 전했다.

 

해경은 신고를 받은 즉시 경비함정 3척, 구조대 등을 사고현장에 급파하고 인근 선박에 사고 사실을 알려 항해 주의 및 구조 협조를 요청했다. 또 해경은 사고해역 확인결과 해양오염은 발생하지 않았으나 전복된 어선 B호에서 기름 유출 가능성에 대비해 해경은 방제조치 대비 태세를 갖추고 있다. 

 

한편 해경은 전복된 어선 B호의 위치를 표시하는 해상 부이를 연결하고, 인근 항해 선박과의 충돌 등 2차 사고를 우려해 안전 관리중이라고 밝혔다.

 

울진해경은 충돌어선 A, B호의 선장과 선원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