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2020~2024학년도 초·중학교 학생배치계획 확정

향후 5년간 도내 초등학생은 6,800여명 감소, 중학생은 2,600여명 증가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19/11/07 [19:43]

[다경뉴스=백두산 기자]경북교육청은 연도별 학령인구와 학생수 변화 추이, 교원 수급 계획 등에 따라 적정한 학급편성 기준을 마련하고 지역별 학교 신·증설 계획을 반영한‘2020~2024학년도 초·중학교 학생배치계획’을 확정했다고 7일 밝혔다.

 

▲ 경북교육청, 2020~2024학년도 초·중학교 학생배치계획 확정[경북교육청 전경]     ©백두산 기자

 

이번에 확정한 학생배치계획은 향후 5년 간 학교별 학생수, 학급수 전망을 나타내는 것으로 예산․인사 등 각종 교육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한다.

 

학생배치계획 상 초등학생은 저출산에 따른 학령인구 감소의 영향으로 2019년 13만 2,124명에서 2024년에는 12만 5,298명으로 6,800여명이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반대로 중학생은 2019년 61,627명에서 2024년 64,267명으로 2,600여명이 증가할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다른 해에 비해 상대적으로 많은 황금돼지띠(2007년생) 출생자들의 영향이 큰 것으로 파악됐다.

 

경북교육청은 이러한 학생 변동을 감안하여 현재 시 30명, 읍․면 26명인 초등학교 한 학급 편성기준을 2024년에는 시 28명, 읍·면 24명으로 낮추고, 중학교는 2024년까지 시 26명, 읍·면 24명으로 현재 기준을 유지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초등학교 2교, 중학교 5교 신설과 일반교실 50실을 증축하여 일부 지역의 과대학교와 과밀학급을 해소해 나갈 계획이다. 마원숙 행정과장은 “도내 전체 학생수 변동과 지역별 학생 이동을 면밀히 분석하여 학교를 적기에 신·증설하고, 학급당 학생수를 낮춰 교실수업 환경이 더 나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