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농업인의 날 맞아‘가래떡 데이’행사 열어

11일 오전 11시 중앙로역, 우리 쌀에 대한 의미 되새기는 기회

김형기기자 | 기사입력 2019/11/08 [18:04]

중앙로역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가래떡 도시락’ 배부

 

[다경뉴스=김형기기자] 대구시가 주최하고 (사)한국부인회 대구광역시지부가 주관해 ‘가래떡 데이’ 행사를 연다.

 

 가래떡 데이 행사         © 김형기기자

 

이번행사는 ‘농업인의 날’을 맞이해 농업인들의 노고에 감사하고, 우리 쌀 소비를 촉진하고자 시민들에게 가래떡을 배부할 예정이다.

 

11일을 ‘빼빼로데이’ 등과 같이 상업적인 의미 보다는 우리 농업과 우리 쌀에 대한 의미를 되새기는 기회를 주기 위한 취지이기도 하며, 다양한 쌀 가공 제품과 함께 전시한다.

 

홍석준 대구시 경제국장은 “우리 쌀 소비가 감소하고 있는 추세지만, 쌀을 활용한 다양한 음식들이 개발되고 있다”며 “농업인의 날을 맞아 우리 쌀의 소중함을 알리고, 농부들의 노고에 감사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김형기기자

언제 어디서나 최대의 적은 자기 자신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