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캠페인 첫 기부 행사, 사랑의 온도탑 점등식 가져

사랑의 열매, 아름다운 실천으로 사랑의 온도를 높여 주세요!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19/11/21 [00:50]

- ‘나눔으로 행복한 경북’, 희망 2020 나눔캠페인 출범 

 

▲ 희망 2020 나눔캠페인 출범식  © 백두산 기자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경상북도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20일 도청 전정에서 이웃돕기 재원 마련과 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희망 2020 나눔캠페인 출범식’을 가졌다.

 

희망2020 나눔캠페인은 이달 20일부터 내년 1월 31일 까지 72일간 ‘나눔으로 행복한 경북’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며, 모금 목표액은 154억 6천만원이다.

 

이는 전년도 목표액 152억원보다 2% 늘어난 금액으로 성금 1억 5,460만원이 모일 때마다 경북도청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의 행복 온도가 1℃씩 올라가 목표액이 모이면 100℃를 달성하게 된다. 

 

▲ 희망 2020 나눔캠페인 출범식  © 백두산 기자

 

이날 출범식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를 비롯한 장경식 경상북도의회 의장,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신현수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김재덕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나눔봉사단 명예단장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신현수 모금회장의 캠페인 출범 선포, 이철우 도지사의 희망메시지 전달, 2020년 배분금 전달식, 희망2020나눔캠페인 첫 기부행사, 사랑의 온도탑 점등 순으로 진행됐다.

 

희망2020나눔캠페인 첫 기부행사에서는 DGB대구은행(2억원), 경북농협(1억원), 경북개발공사(1억원) 등 지역 기관들이 기부에 동참했고, 개인으로는 이진복 경상북도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장(5백만원)이 기부에 참여해 캠페인 첫 기부자로 등록됐다.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희망 2020 나눔캠페인 기간 동안 언론사 방송모금, 거리홍보캠페인 모금, 금융기관 모금, 학교 모금, ARS모금(060-700-0060) 등 다양한 나눔 참여방법을 마련하고 도민들의 따뜻한 손길을 기다린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나라경제와 서민 살림살이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웃을 사랑하는 작은 실천이 더불어 사는 공동체의 희망으로 이어질 수 있다”면서 “어려운 이웃이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경상북도는 작년 희망2019나눔캠페인에서 154억 6천만원을 모금하여 목표액 152억원 대비 100%를 초과 달성한 바 있으며, 최근 3년간 캠페인 목표액 대비 100%이상 모금액을 달성하며 서울시, 경기도, 충청남도에 이어 전국에서 4번째로 높은 모금액을 모금하고 있다.

 

▲ 희망 2020 나눔캠페인 출범식  © 백두산 기자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북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