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금릉빗내농악 축제 한마당 열려

국가무형문화재 제11-7호 지정 경축행사

나경희 기자 | 기사입력 2019/11/24 [18:45]

[다경뉴스=나경희 기자] 지난 23일 김천빗내농악전수관 야외공연장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송언석 국회의원, 김부섭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 박판수, 나기보 경북도의원, 김세운 김천시의회 의장 등 1,000여명의 시민들과 함께 김천금릉빗내농악 국가무형문화재 승격 경축행사를 개최했다.

 

▲ 김천금릉빗내농악 축제 한마당 열려-문화관광과  © 나경희 기자

 

이날 행사는 김천금릉빗내농악이 국가무형문화재로 승격되는 데 크게 기여한 분들에 대한 감사패 수여와 빗내농악 전승학교인 직지초등학교, 율곡초등학교의 합동공연, 남원농악, 김천금릉빗내농악 순서로 진행되었다.

 

김천금릉빗내농악은 1984년 12월 29일 경상북도무형문화재 제8호로 지정되었다가 2014년 11월 국가무형문화재로 신청한 후 예술성·기술성, 대표성, 사회문화적 가치 등이 높고 전승기량·기반·의지 등이 탁월하여 5년간 각고의 노력에 힘입어 2019년 9월 2일 국가무형문화재 제11-7호로 승격되었다. 

 

▲ 김천금릉빗내농악 축제 한마당 열려-문화관광과  © 나경희 기자

 

김천금릉빗내농악은 경북지역 농악 중 유일한 국가무형문화재가 되었으며 이로써 김천시는 국가 지정문화재 26개, 도 지정문화재 41개로 총 67개의 지정문화재를 보유하게 되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시 승격 70주년을 맞이하여 김천금릉빗내농악이 국가무형문화재로 승격되어 더욱 의미가 남다르다며 앞으로 김천금릉빗내농악을 널리 알려 문화관광 도시로서 김천의 위상 제고와 아울러 문화재 전승보전에 더욱 더 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김천금릉빗내농악 축제 한마당 열려-문화관광과  © 나경희 기자

▲ 김천금릉빗내농악 축제 한마당 열려-문화관광과  © 나경희 기자

▲ 김천금릉빗내농악 축제 한마당 열려-문화관광과  © 나경희 기자

▲ 김천금릉빗내농악 축제 한마당 열려-문화관광과  © 나경희 기자

나경희 기자

우리가 존중해야 하는 것은 단순한 삶이 아니라 올바른 삶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