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해경, 대게 불법 포획·유통 행위 단속 강화

김은하기자 | 기사입력 2019/11/26 [00:58]

[다경뉴스=김은하 기자] 포항해양경찰서는 본격적인 대게철을 맞아 내년 5월까지 불법 대게 포획, 유통에 대한 단속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 포항해경, 불법 포획 대게 단속 장면  © 김은하 기자

 

포항해양경찰서는 경북도 등 관계기관 합동 일제단속을 비롯해 매일 4~5척의 경비함정을 동원해 대게 불법포획이 의심되는 자망․통발 어선에 대해 해상․육상 검문검색과 집중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라 밝혔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최근 3년간 불법 대게 포획, 유통으로 195명을 검거, 이 중 28명을 구속하는 등 엄정 대처하고 있음에도 근절되지 않아 앞으로 더욱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라며, “어업인들의 자발적인 준법실천과 국민들의 적극적인 신고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수산자원관리법상 대게암컷 또는 체장 9센티미터 이하의 대게를 포획하거나 이를 유통, 판매할 경우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 

김은하기자

거짓이 잠깐 통할 수는 있지만 영원히 통할 수는 없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