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설 명절 종합대책' 수립·추진 계획 발표

14일 ~ 27일까지, 안전제고대책, 편의도모대책, 환경정비대책, 민생활력대책, 복지확충대책 등 5대 분야 30개 세부대책 추진

이금구 기자 | 기사입력 2020/01/15 [01:03]

경산시, '설 명절 종합대책' 수립·추진 계획 발표

14일 ~ 27일까지, 안전제고대책, 편의도모대책, 환경정비대책, 민생활력대책, 복지확충대책 등 5대 분야 30개 세부대책 추진

이금구 기자 | 입력 : 2020/01/15 [01:03]

[다경뉴스=이금구기자] 경산시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앞두고 ‘설명절은 활력 넘치고 깨끗하게, 든든한 나눔경산과 함께’를 목표로 하는 ‘2020년 설 명절 종합대책’을 수립해 앞으로 14일부터 약 2주간 중점 추진한다고 밝혔다.

 

▲ 경산시청 전경     ©이금구기자

 

시에서는 설을 맞아 안전제고대책, 편의도모대책, 환경정비대책, 민생활력대책, 복지확충대책으로 5대 분야 30개 세부대책을 세워, 설 연휴 마지막 날인 27일까지 종합대책 추진에 나선다.

 

경산시는 먼저 대형건물 및 다중이용시설 화재사고 등의 사전예방을 위하여, 관내 주요 전통시장, 영화관 등 3개소를 합동점검하고 대형마트 3개소 자체점검을 실시했다.

 

아울러, 명절 입산자 증가와 건조한 날씨 등으로 발생할 수 있는 산불발생을 방지하기 위한 비상대책본부를 운영하고, 감염병 예방책과 명절 제수용품 등에 대한 식품안전관리를 강화하여 지역 안전 확립에 최선을 다 할 계획이다.

 

또한, 연휴동안 창구민원반과 비상급수반, 교통대책 상황실, 청소관리반 등 총 10개 반으로 구성된 종합상황실을 편성․운영하고, 지역응급의료기관 2개소, 보건소 및 병의원 63개소, 약국 50개소를 운영하여, 응급의료체계를 유지하고 진료공백을 최소화하여, 귀성객과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 제공과 편의 증대에 만전을 기하는 한편, 관내 주요 환경 취약지역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환경정비를 펼침과 동시에 설맞이 도로변 불법광고, 노점상 및 노장적치물을 정비함으로써 귀성객과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 제공과 편의 증대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설을 앞두고 동요하는 물가안정을 위해 상황실을 운영하여  물가를 중점관리하고, 온누리상품권 구매를 통한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와 지역 농·특산물 판촉행사 개최, 76억원 규모의 중소기업운전자금 지원과 근로자 임금체불 예방 및 지원에 나서는 등 침체된 경기에 활력을 불어넣고 노숙인, 독거노인, 결식아동 등 지역의 소외계층을 지원하는데 주력하여, 나눔 문화 확산을 통해 시민 누구나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복지사각지대 해소대책과 민생경제활성 대책 또한 적극 추진한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시민 모두가 행복하고 안전한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시에서 만반의 준비와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산시, 설명절, 종합대책,온누리상품권, 민생경제 관련기사목록
포토
메인사진
[포토] 이철우 도지사, 창의형 스마트 오피스 ‘상상마루’에서 업무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