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지사, 2020년 정기 재산변동사항 공개

경북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시․군의원 등 285명, 지난 1년간 재산변동 내역 공개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0/03/25 [17:53]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경상북도공직자윤리위원회는 관할 공개대상자 285명에 대한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을 3월 26일 도보를 통해 공개한다.

 

▲ 경상북도 전경     © 백두산 기자

 

이번 경상북도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공개대상자는 경북개발공사 사장, 경북테크노파크 원장,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 등 공직유관단체 임원과 시․군 기초자치단체의회 의원 등이다.

 

→ 도지사, 행정부지사, 경제부지사, 경도대학총장, 도의원(57명), 시장․군수(22명) 83명은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에서 별도 공개 → 행정안전부 전자관보 홈페이지(http://gwanbo.mois.go.kr) 3.26(목) 게재

 

정기 재산등록 의무자는 공직자윤리법 제6조에 따라 2019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2019년 최초공개자인 경우는 최초공개자가 된 날부터 12월 31일까지)의 재산변동사항을 2020년 3월 2일까지 신고했다.

 

이번에 공개한 도 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285명의 재산등록 내용은 2019. 12. 31. 기준으로 부동산, 예금‧보험, 유가증권 및 채권‧채무 등 15개 항목으로 기준시가 및 가액변동을 적용해 올해 3월 2일까지 신고했다. 공직자윤리위원회는 재산변동사항을 신고기간 만료 후 1개월 이내에 공개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재산변동사항 주요내역을 살펴보면, 경상북도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공개대상자 285명의 2020년 신고재산 평균은 7억8천만원으로 전년 대비 4천9백만원이 증가했고 시․군의회 의원 278명의 신고재산 평균은 7억3천8백만원이다.

 

재산규모를 살펴보면 공개대상자의 51%(144명)가 5억원 미만이며, 그중 1억원이상 5억원 미만의 경우가 99명(35%)으로 가장 많고, 전체 285명 중 재산 증가자는 189명(66%)으로 증가액은 평균 1억2천7백만원이다.

 

▲ 신고재산 재산규모 현황  © 백두산 기자

 

주요 재산 증감요인으로는 부동산 공시가격 및 유가증권 평가액 변동으로 인한 재산변동, 본인 및 친족의 급여 저축, 채무상환 등에 따른 증가, 부동산 매입 및 건축에 따른 금융기관 채무증가, 생활비 증가 등에 따른 감소 등으로 나타났다.

 

경상북도 공직자윤리위원회는 "이번에 공개한 공직자의 재산변동사항에 대해서 올해 6월말(공개 후 3개월 이내)까지 신고내용을 국토교통부, 국세청, 금융기관 전산자료 조회를 통해 성실신고 여부를 심사할 예정"이다.

 

또한 "재산누락 및 불성실 신고자에 대하여는 공직자윤리법에 따라 위원회의 심사의결을 거쳐 과태료 부과, 해임 요구, 경고 및 시정조치, 보완명령 등 규정을 더욱 엄정하게 적용해 도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청렴한 공직분위기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경북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시․군의원 등 285명, 지난 1년간 재산변동 내역 공개  © 백두산 기자

▲ 경북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시․군의원 등 285명, 지난 1년간 재산변동 내역 공개  © 백두산 기자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