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여성 취업에 희망을 전달해요

2020년 찾아가는 일자리 여리잡버스 운영시작

신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5/05 [04:02]

경북여성 취업에 희망을 전달해요

2020년 찾아가는 일자리 여리잡버스 운영시작

신영숙 기자 | 입력 : 2020/05/05 [04:02]

[다경뉴스=신영숙 기자]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경북광역여성새일센터는 찾아가는 일자리버스,‘여리잡(女利job, 女rejob)버스’운영을 7일부터 시작한다.

 

▲ 경북여성 취업에 희망을 전달해요  © 신영숙 기자

 

여리잡(女利job, 女rejob)버스는 정보 및 거리적 접근성 제약으로 인해 일자리 및 창업 정보 획득이 어려웠던 도내 여성들에게 직접 찾아가 맞춤형 취·창업상담 및 각종 교육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2017년부터 도입된 여성 취·창업 지원사업이다. 

 

2020 여리잡(女利job, 女rejob)버스는 총80회 운영되며, 도내 23개 시군내의 경력단절여성 및 구직여성이 있는 곳 어디든 찾아가 취·창업정보 획득의 사각지대를 없앨 예정이다. 

 

2020년 5월 의성, 군위지역을 시작으로 문경, 안동, 청도, 봉화, 울릉도 등 경북도내 읍면동 모세혈관 구석구석 찾아가서 취․창업 상담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올해는 구인기업 인사담당자가 직접 일자리 특강 및 현장면접을 실시하여 현장채용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해는 2,000여명 구직상담 및 500여개의 구인기업을 발굴하였고, 그 결과 총 100여명 경력단절여성이 새로운 일자리를 찾는 성과를 달성했다. 

 

최미화 경북여성정책개발원장은 “여리잡버스가 경북도내 경력단절여성 및 구직여성들이 구직활동을 시작하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경북여성 취업에 희망을 전달해요  © 신영숙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
메인사진
[포토] 청도군, 수련 핀 청도읍성 관광객의 시선을 사로잡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