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영덕 강구항 내 익수자 구조

술에 취한 50대 여성 구조 후 119인계, 생명에 지장 없어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0/05/23 [01:20]

울진해경, 영덕 강구항 내 익수자 구조

술에 취한 50대 여성 구조 후 119인계, 생명에 지장 없어

백두산 기자 | 입력 : 2020/05/23 [01:20]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울진해양경찰서는 22일 영덕군 강구항 내에서 음주 후 바다에 빠진 여성 A씨(50대)를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 사진설명=울진해경, 영덕 강구항 내 익수자 구조  © 백두산 기자

 

울진해경에 따르면 22일 09시 42분경 영덕군 강구항 내에서 사람이 빠졌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즉시 울진해경구조대와 강구파출소 연안구조정, 경비함정을 현장으로 급파하였다.

 

울진해경 강구파출소 연안구조정이 4분만에 현장에 도착, 구조대원이 입수하여 A씨를 무사히 구조하였다.

 

주변 목격자에 의하면 구조된 A씨는 술에 취한 상태에서 바다에 뛰어들었다며, 구조 당시 술 냄새가 났으며, 건강상태는 이상이 없어 119에 인계하여 포항소재 병원으로 이송되었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본격적인 행락철을 맞아 많은 관광객이 관내로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항포구 옆 음식점들이 밀집해 있는 장소에는 음주 후 추락하는 사고들이 발생할 개연성이 높아 관광객들은 음주 후 이동시 조심해야한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울진해경, 영덕 강구항 내 익수자 구조  © 백두산 기자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포토뉴스] 울진군 코로나19 대응 상황 5월 30일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