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국유림관리소, 목재제품 품질 및 원산국 합법목재 단속 실시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추세를 고려하여 유연하게 실시

박정훈기자 | 기사입력 2020/06/24 [04:37]

영덕국유림관리소, 목재제품 품질 및 원산국 합법목재 단속 실시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추세를 고려하여 유연하게 실시

박정훈기자 | 입력 : 2020/06/24 [04:37]

[다경뉴스=박정훈 기자] 남부지방산림청 영덕국유림관리소는 그간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우려에 중단했던 목재제품 품질표시제도 및 합법목재 교역촉진제도 지도·단속을 6월 중순부터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 영덕국유림관리소  © 박정훈 기자

 

목재제품 품질표시제도는 목재제품의 품질향상 및 소비자 보호를 목적으로 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제재목 등 15개 품목을 생산·취급하는 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2019년에는 36건의 단속을 실시하였으며 그 중 5건에 대해 반송·폐기처분을 내린 바 있다.

 

한편 합법목재 교역촉진제도는 목재제품을 수입한 자가 통관 전 목재류(제재목 등 7개 품목)의 합법벌채 여부를 검사받도록 하는 제도로 ’19.10.1부터 본격 운영중이다.

 

영덕국유림관리소 담당 주무관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 추세를 고려하여 단속활동을 유연하게 실시하여 국민의 건강 및 목재제품의 안전성 확보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죽기 살기로 했는데 그때는 졌다. 그런데 이번에는 죽기로 했고 이겼다. 그게 답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영덕국유림관리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
메인사진
[포토] 청도군, 수련 핀 청도읍성 관광객의 시선을 사로잡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