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경마공원 사업 승인·고시

10년 묵은 지역 현안 말끔히 해소

신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0/11/09 [22:29]

영천경마공원 사업 승인·고시

10년 묵은 지역 현안 말끔히 해소

신영숙 기자 | 입력 : 2020/11/09 [22:29]

[경북다경뉴스=신영숙 기자] 영천시는 영천경마공원 조성사업이 ‘지역개발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난 9일 최종 승인 고시되었다고 밝혔다.

 

▲ 사진설명=영천경마공원 사업 승인·고시  © 신영숙 기자

 

승인 고시된 영천경마공원조성 사업은 경북 영천시 금호읍 성천리․대미리, 청통면 대평리 일대 1,452,813㎡ [44만평 규모]부지에 조성되며, 총사업비 3,657억원중 한국마사회가 3,057억원을 부담해 영천경마공원을 조성하게 된다.

 

주요시설로는 경주로, 관람대, 마사, 동물병원 등 경마 필수시설 뿐만 아니라 루지존, 힐링승마원, 수변공원, 야생화 정원, 피크닉 가든, 가족캠핑장 등으로 지역민의 힐링을 위한 공간과 시설을 조성해 시민들의 문화와 레저를 위한 공간 제공으로 지역의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최기문 시장은 “내년 3월에 개교하는 한국폴리텍대학 로봇캠퍼스, 지난 10월 개장한 화랑설화마을과 함께 장기간 끌어오던 지역 현안 사업 중 하나였던 영천경마공원 조성사업이 이번 지역개발사업 구역 지정 및 실시계획 승인으로 대표적인 지역 현안들이 모두 말끔히 해결되었다”며, “영천경마공원 건설이 앞으로 영천 발전의 새로운 기틀이 되어, 지역의 성장 잠재력을 개발하고 민간투자를 촉진해 지역경제발전에 핵심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영천시 금호읍 성천리 일대에 건설되는 영천경마공원은 2018년 한국마사회에서 설계를 착수했으며, 2021년 건축허가 후 시공사를 선정해 건설 공사를 착수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포토] 대구 강정고령보 산책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