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지방산림청,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 실시

금강송군락지 등 주요지역 합동 항공예찰 실시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1/01/08 [22:02]

남부지방산림청,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 실시

금강송군락지 등 주요지역 합동 항공예찰 실시

백두산 기자 | 입력 : 2021/01/08 [22:02]

[경북다경뉴스=백두산 기자] 남부지방산림청은 소나무재선충병의 조기발견 및 신속한 대응을 위하여 관계 시·군과 합동으로 항공예찰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사진설명=남부지방산림청,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 실시  © 백두산 기자

 

이번 예찰은 1월 27일까지 관내 7개 시·군 233천ha에 대하여 실시하고, 금강소나무 군락지 및 피해 선단지 등 주요지역을 집중적으로 예찰 할 계획이다. 

 

항공예찰 지역은 안동·의성·영덕·예천·봉화·울진·울주이고, 선단지란 소나무재선충병 발생지역과 그 외곽의 확산우려지역을 말하며 재선충병이 확산되는 초입부분으로, 남부지방산림청 관할지역은 영덕·봉화 등이 해당된다.

 

발견된 고사목은 QR코드를 이용한 고사목이력관리시스템에 등록하고 향후 방제사업에 반영하여 전량 제거할 방침이다.

 

소나무재선충병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매개충(북방수염하늘소, 솔수염하늘소)이 우화하기 전 3월말까지 고사목을 전량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다.

 

남부지방산림청장은 “지속적인 예찰을 실시하여 누락목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방제할 것이며, 이에 주민들도 소나무류 고사목을 발견할 경우 가까운 산림부서에 신고하는 등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남부지방산림청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
메인사진
[포토] 울진 산포리 겨울 바다 풍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