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인내와 힘의 상징‘흰 소’가 태어났소~!!

영천시 대창면 소재 한 축산농가에서 ‘흰송아지’ 탄생

신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1/02/20 [16:36]

영천시, 인내와 힘의 상징‘흰 소’가 태어났소~!!

영천시 대창면 소재 한 축산농가에서 ‘흰송아지’ 탄생

신영숙 기자 | 입력 : 2021/02/20 [16:36]

[경북다경뉴스=신영숙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 대창면 대창리 한 축산농가에서‘흰 송아지’가 태어났다. 올해 신축년(辛丑年) 흰 소띠의 해를 맞아 흰 소가 태어나 더욱 화재가 되고 있다.

 

▲ 영천시)흰 송아지   © 신영숙기자

 

시에 따르면 하재수씨 농가에서 기르던 어미 소가 지난 19일 오후 4시쯤 흰 송아지를 출산했으며, 태어난 송아지는 암컷이라고 밝혔다. 

 

농가주 하 씨는 “흰 소띠의 해에 흰 송아지가 태어나 길조라며, 올 한해 저와 우리 마을 뿐만 아니라 영천시도 대박 나는 한 해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귀한 흰 송아지,‘백우’를 정성스럽게 키우겠다”고 밝혔다.

 

▲ 영천시)흰 송아지

 

최기문 시장은 “올해 흰 송아지를 만나게 되어 정말 기쁘고 반갑다. 무럭무럭 건강하게 잘 크길 바란다”며, 또, “올 한해 영천에 좋은 기운이 모이는 것 같아 기대가 된다. 시에서도 코로나19 위기를 잘 극복하고, 대박 나는 한해를 만들기 위해 각종 현안 사업들을 꾸준하고 힘 있게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분만한 어미 소는 4년 된 암컷으로 이번 송아지 분만은 3번째 이다.

 

▲ 영천시)흰 송아지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포토]창원 비음산 분홍 노루귀 ​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