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원전 1·2호기 해양생물 다량 유입으로 터빈 발전기 수동 정지

원자로는 안정상태 유지, 방사능 외부누출 없어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02:07]

한울원전 1·2호기 해양생물 다량 유입으로 터빈 발전기 수동 정지

원자로는 안정상태 유지, 방사능 외부누출 없어

백두산 기자 | 입력 : 2021/04/07 [02:07]

[경북다경뉴스=백두산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박범수)는 “4월 6일 오후 한울원전1·2호기(가압경수로형, 95만kW급) 취수구에 해양생물(살파)이 다량 유입되는 것을 확인하고 18시 43분경 한울2호기, 19시 21분경 한울1호기 터빈 발전기 출력을 감소하여 수동으로 정지시켰다”고 밝혔다.

 

→ 살파: 대형 플랑크톤의 일종 

 

현재 한울본부는 비상요원을 투입하여 유입된 해양생물을 제거하고 있다. 원자로는 안정상태를 유지하고 있으며 외부로의 방사능 누출은 없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한울원전본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
메인사진
[포토] 대구 와룡산 활짝 핀 영산홍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