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2년 연속“2022년 귀농귀촌유치지원사업”선정

백두산 기자 | 기사입력 2021/09/24 [23:45]

청도군, 2년 연속“2022년 귀농귀촌유치지원사업”선정

백두산 기자 | 입력 : 2021/09/24 [23:45]

[다경뉴스=백두산 기자]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2022년 귀농귀촌유치지원사업’에 공모·선정되어 총 사업비 4억원(국비 2, 지방비 2)을 확보했다. 

 

귀농귀촌유치지원사업은 인구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지역의 활력 증진을 위해 귀농귀촌인과 연계한 지원센터 운영·교육·체험 및 지역융화 프로그램 운영 등 도시민의 농촌 유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청도군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하여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귀농귀촌종합지원센터 운영과 귀농귀촌체험프로그램 운영, 주말농장 운영, 농부인턴십, 마을단위 찾아가는 융화교육, 청도에서 미리 살아보기 등 훨씬 다양하고 체계적인 지원을 할 수 있게 되었다.

 

이번 공모사업은 전국에서 신청한 시·군 대상으로 서류검토 및 선정·심사한 결과 경북은 청도군을 포함하여 18개 시군이 선정되었으며, 사업비는 청도군이 4억원으로 가장 많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올해 청도군귀농귀촌종합지원센터 지정과 다양한 정책지원사업을 추진해 좋은 평가를 받은 것 같으며, 우리군으로 오시는 귀농·귀촌인들에게 체계적인 맞춤형 지원을 통해 귀농귀촌 1번지로써 오고 싶고, 살고 싶은 행복한 희망 청도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포토] 상주 청리 황금 들녘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