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김장호 구미시장 출마 예정자, 31일 0시, 박근혜 대통령 사면에 맞춰 삼성병원 찾아가 쾌유 기원

- 박근혜 정부 청와대 행정관으로 함께 일한 추억과 의리가 있어

신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2/01/04 [07:58]

김장호 구미시장 출마 예정자, 31일 0시, 박근혜 대통령 사면에 맞춰 삼성병원 찾아가 쾌유 기원

- 박근혜 정부 청와대 행정관으로 함께 일한 추억과 의리가 있어

신영숙 기자 | 입력 : 2022/01/04 [07:58]

[다경뉴스=신영숙 기자] 지난 31일 0시, 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에 맞춰 김장호 전) 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이 박 전 대통령에 대한 사면을 적극 환영하며, 입원해 있는 삼성서울병원으로 달려갔다. 

 

▲ 김장호 전)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 31일 0시, 박근혜 대통령 사면에 맞춰 삼성병원 찾아가 쾌유 기원     

 

박근혜 정부 청와대 행정관으로 업무를 수행을 했으며, 박근혜 전 대통령을 모셨던 추억을 떠올렸다. 

 

‘청와대를 떠나는 날 모두 악수를 하였고 모두 눈시울을 붉혔던 생각이나 이번 사면 결정은 옳은 결정이고 개인적으로도 기쁜 일이다.’ 라고 이번 사면 결정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 김장호 전)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 31일 0시, 박근혜 대통령 사면에 맞춰 삼성병원 찾아가 쾌유 기원  

 

또한 박 전 대통령의 건강 악화소식에 크게 안타까움을 드러내며, 빠른 쾌유를 기원하였다.

 

김장호 전 실장은 이번 2022년 6월 지방선거에서 구미시장후보로 거론되고 있는 인물이다. 

 

▲ 김장호 전)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 31일 0시, 박근혜 대통령 사면에 맞춰 삼성병원 찾아가 쾌유 기원     

▲ 김장호 전)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 31일 0시, 박근혜 대통령 사면에 맞춰 삼성병원 찾아가 쾌유 기원  

 

김장호 주요 약력

 

▲ 김장호 전)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 31일 0시, 박근혜 대통령 사면에 맞춰 삼성병원 찾아가 쾌유 기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사람/사람들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