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해경, 포항시 북구 여남항 인근해상 익수자 발생

- 작업 중이 던 해녀, 의식없어 응급처치 후 병원이송

신영숙 기자 | 기사입력 2022/01/09 [16:29]

포항해경, 포항시 북구 여남항 인근해상 익수자 발생

- 작업 중이 던 해녀, 의식없어 응급처치 후 병원이송

신영숙 기자 | 입력 : 2022/01/09 [16:29]

[다경뉴스=신영숙 기자] 포항해양경찰서(서장 김형민)은 지난 1월 8일 낮 12시 33분쯤 포항시 북구 여남항 인근해상에서 익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 포항해양경찰서 전경  ©

 

 A씨(80대) 등 해녀 2명이 해상에서 작업 중 동료해녀는 A씨가 의식이 없이 물에 떠 있는 것을 확인하고 육상으로 옮기고 곧 바로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했다.

 

 인근행락객(이하 미상)이 이를 보고 119에 신고했으며, 사고현장에 도착한 119구급대원은 심폐소생술 등 응급조치를 하며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병원에서 사망판정을 받았다고 한다.

 

 포항해경은 동료해녀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
메인사진
[포토] 일출이 아름다운 경주 송대말등대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