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칠곡군 치매안심센터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

전정기 기자 | 기사입력 2023/11/30 [14:02]

칠곡군 치매안심센터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

전정기 기자 | 입력 : 2023/11/30 [14:02]

▲ 치매안심센터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


[다경뉴스=전정기 기자] 칠곡군 치매안심센터가 지난 11월 29일 ‘2023년 경상북도 치매극복 관리사업 성과대회’에서 2년 연속 최우수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성과대회는 도내 24개 치매안심센터를 대상으로 한 치매극복 관리사업에 대한 평가로 칠곡군 치매안심센터가 치매진단검사 수검율, 치매환자 등록율, 치매환자 및 보호자 지원, 치매서포터즈 양성, 치매극복선도단체 지정 활발 등 다양한 영역에서 우수한 성과를 인정받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칠곡군 치매안심센터는 치매가 있어도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칠곡군을 만들기 위해 2018년 10월에 개소하여 치매 조기검진, 치매예방 인지강화교실, 치매환자쉼터, 예쁜치매쉼터, 치매보듬마을 특화프로그램, 숲체험 힐링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치매환자와 가족들의 돌봄 부담 경감을 위해 배회 인식표와 배회감지기 지원, 조호물품 지원, 소득수준에 따른 치매검사비 및 치료비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또한 치매환자들의 접근성 제고를 위해 약목과 동명에 치매단기쉼터 2개소가 운영 중이다.

오우석 칠곡군보건소장은 “직원들의 노력이 결실을 맺어 우리군이 2년 연속 치매극복관리사업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치매를 극복하고 지역사회에서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는 칠곡군이 되겠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