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한의대, 학생들 창업 지원을 위해 ‘더 바디 리페어샵’과 협약 체결

재학생으로 창업에 성공한 김수현 대표, 후배들 취창업 지원

최계희기자 | 기사입력 2019/01/12 [21:06]

[다경뉴스=최계희기자]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 한·양방 융합 스포츠의학 전문트레이너 양성사업단은 지난 11일 한방스포츠의학센터에서 현장실무형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재학생으로 창업에 성공한 “더 바디 리페어샵(대표 김수현)”과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 협약서 교환(왼쪽부터 이영익 사업단장, 김수현 대표)     © 최계희기자

 

협약식은 대구한의대 이영익 사업단장과 더 바디 리페어샵 김수현 대표, 학생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 기관 소개 및 협약 내용 설명, 협약서 서명, 상호 협력을 위한 간담회 순으로 진행됐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학생들의 현장실습 및 현장교육 협력 ▲취·창업 교육프로그램 공동개발 및 운영 ▲학생들 취·창업 지원 ▲양 기관의 발전을 위한 공동연구 및 홍보 ▲기타 상호 발전에 필요한 제반사항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더 바디 리페어샵(The Body Repair Shop) 김수현 대표는 현재 한방스포츠의학과 4학년에 재학중인 학생으로 2018학년도 한·양방 스포츠의학 전문트레이너 양성사업단의 창업팀으로 시작해, 작년 11월에 사업자등록을 마치고 체형분석을 기본으로 하는 개인 맞춤형 바른 몸 운동센터를 오픈해 운영하고 있다.

 

김수현 대표는 “창업을 준비하면서 학과뿐만 아니라 대학의 창업교육센터에서 많은 도움을 받아 좋은 기회를 얻을 수 있었다.”며“앞으로 열심히 노력해 후배들에게 좋은 모범과 도움을 줄 수 있는 선배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영익 단장은 “사업단을 통해 배운 지식으로 학생창업까지 이룰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양 기관이 취·창업 연계교육을 통해 김수현 대표처럼 많은 학생들이 창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양방 융합 스포츠의학 전문트레이너 양성사업단은 대구·경산지역의 HANS GYM, 더모션 운동센터, SBS Fitting Gym 등 졸업생이 창업한 기관들과 교육협의체를 구성해 퍼스널트레이닝 분야의 현장실무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세상의 중요한 업적 중 대부분은, 희망이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도 끊임없이 도전한 사람들이 이룬 것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구한의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