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강구항 정박어선에 화재.. 신속한 진화

승선원 없어 인평피해 없어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 기사입력 2019/02/03 [16:09]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울진해양경찰서(서장 박경순)는 2월 3일 오전 11시 21분께 경북 영덕군 강구면 강구항 수협위판장 앞 정박어선 B호(29톤, 오징어채낚기, 승선원 없음, 강구선적)에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즉시 구조세력을 현지로 급파해, 오후 12시 10분경 화재 진화를 완료 했다고 밝혔다.

 

▲  울진해경, 강구항 정박어선에 화재.. 신속한 진화   © 백두산기자


울진해경은 경비함정, 울진구조대, 강구파출소 등 인근 경비세력을 현지로 급파했고, 가장 먼저 도착한 강구파출소 경찰관들이 화재선박에 승선하여 소화기 등을 이용해 어선 기관실에서 발생한 화재를 신속히 진화하여, 하마터면 큰 인명피해로 이어질 화재사고를 막았다고 전했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화재어선 B호의 선장과 선원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