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손진환-영화 ‘99년식 그랜저를 타고 온 남자’ 주인공 캐스팅

믿고 보는 관록의 배우 손진환 주인공 캐스팅-영화 ‘99년식 그랜저를 타고 온 남자’

남도국 | 기사입력 2019/06/08 [22:07]

[다경뉴스=남도국기자] 배우 손진환이 영화진흥위원회 2018년 독립예술영화 제작지원작 ‘99년식 그랜저를 타고 온 남자’(각본/연출 송혜림)에 캐스팅됐다.

 

▲ 사진출처=㈜가족이엔티, 배우 손진환     © 남도국기자

 

‘99년식 그랜저를 타고 온 남자’는 현재의 시점에서 세월의 흐름에 따라 잊혀져 가는 것들, 그리고 그 시대를 살아온 사람들에게 향수를 불러 일으키며, 세월의 흐름에도 여전히 건재하다는 의미를 코믹하게 풍자하며 그려낸 작품이다.

 

손진환은 이번 작품에서 나름 자수성가한 인물로 한때는 잘 나갔으나 현재는 변변한 수입이 없는 은퇴자 ‘정 씨’ 역을 맡는다. 현실이 초라해도 기죽기보다 과거의 영광을 추억하며 허세와 과시로 자존감을 유지하고 인맥과 재력 등 사회적 능력을 중시하며 인정 욕구가 강해 누군가 자기를 조금만 인정해주면 아이처럼 좋아하는 반면 무시하거나 의심한다고 느낄 땐 어떻게든 상대를 이기고자 애쓰는 유치한 면이 있는 인물이다.

 

그동안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통해 완벽한 싱크로율과 함께 폭발적인 매력을 선보인 손진환은 작품마다 강렬한 존재감으로 강한 인상을 남기며 많은 사랑을 받아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과연 믿고 보는 관록의 배우 손진환이 이번 작품을 통해 또 한번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배우 손진환은 소속사 가족이엔티를 통해 “재미있는 이야기에 끌려 출연을 결정했습니다. 열심히 촬영중입니다. 잘~ 완성되어 웃픈 이 이야기에 많은 분들이 공감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라며 “무더위에 건강 조심하세요.” 라고 인사를 전했다.

 

한편, 최근 배우 손진환은 MBC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을 마치고 7월 방송예정인 MBN 수목 드라마 ‘레벨업’ 촬영 중이며 영화 ‘99년식 그랜저를 타고 온 남자’까지 바쁜 행보를 이어 나가고 있다.

성공한 사람이 되려고 하지 마십시오, 가치 있는 사람이 되도록 하십시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예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