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해상공사 현장 해양오염예방 특별점검 실시

6월 10일부터 7월 19일까지(6주간), 11개 공사현장 예인선 ‧ 부선 일제점검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6/13 [01:22]

[다경뉴스=백두산기자] 울진해양경찰서는 6월 10일부터 7월 19일까지 6주간, 해상공사 현장에 대해 해양오염예방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울진해경, 해상공사 현장 해양오염예방 특별점검 실시     © 백두산기자

 

이번 특별점검은 전국적으로 일제히 실시되며, 울진해경에서는 관내 11개소의 해상공사 현장의 예인선, 부선 등에 대한 점검과 모래 운반 등 울진‧영덕을 출입항하는 화물 운송선에 대해서도 점검을 병행할 예정이다.
 

점검 주요내용은 해상공사 현장 동원선박의 기름, 폐기물 배출 등 오염행위, 오염방지설비와 오염물질 적법 처리 등이고, 불법 배출이 확인될 경우 강력하게 단속하는 한편, 운항 중 기름 넘침 등 부주의에 의한 해양오염사고도 예방․홍보한다는 방침이다.
 

박경순 울진해양경찰서장은 “특별점검과 더불어 예인선을 대상으로 해양오염예방 제도 개선을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해, 해상공사 작업 중 해양오염사고가 발생치 않도록 근본적인 대책을 추진해 나갈 방침” 이라고 전했다.

백두산기자 du32@hanmail.net

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