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영주, ‘나의 아저씨’ 출연 확정! tvN ‘입덕 요정’길 탄탄대로~

‘부암동 주길연’ 정영주, ‘나의 아저씨’ 합류! 오달수와 비주얼 大부부 케미 기대~

남도국기자 | 기사입력 2017/12/13 [07:27]

배우 정영주가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로 시청자들을 찾는다.

 

▲ 사진 제공=라멜이엔티, 배우 정영주.     © 남도국기자

 

‘나의 아저씨’는 ‘미생’, ‘시그널’을 연출한 김원석 감독과 ‘또 오해영’의 박해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믿고 보는’ 제작진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각자의 방법으로 삶의 무게를 무던히 버텨내고 있는 아저씨 삼형제와, 그들과는 다르지만 마찬가지로 삶의 고단함을 겪어왔던 거칠고 차가운 여자가 상대방의 삶을 바라보며 서로를 치유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는다.

 

이미 배우 이선균, 아이유, 나문희, 오달수, 송새벽 등이 출연을 알린 가운데, 배우 정영주 또한 캐스팅 소식을 전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부암동 복수자들’과 ‘저글러스’에 연이어 출연한 정영주는 매력적인 씬스틸러로 급부상해 인기몰이 중이다. 차기작 ’나의 아저씨’에서는 오달수의 부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

 

이선균, 송새벽과 더불어 삼형제를 이룬 오달수와 그 부인으로 등장하는 정영주가 어떤 부부 케미를 선보일지도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남다른 비주얼을 자랑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벌써부터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시그널’,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부암동 복수자들’까지 tvN을 통해 씬스틸러로서 입지를 다지고 있는 정영주가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는 어떤 활약을 펼칠지 관심이 높아진다.

 

한편, 드라마 ‘나의 아저씨’는 12월 중 촬영에 돌입한다.

성공한 사람이 되려고 하지 마십시오, 가치 있는 사람이 되도록 하십시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예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